NEWS, 웹툰, 국내

"나혼렙" 게임이 지스타에서 호평을 받았다

에디터 이재민

"나혼렙" 게임이 지스타에서 호평을 받았다

Author
pubslished on
2022년 11월 21일
category
웹툰 | NEWS
클릭시 주소복사

국내 최고의 게임축제, '지스타 2022'가 막을 내렸습니다. 그런데 이번 지스타 현장에서 가장 주목을 받은 게임은 다름아닌 <나 혼자만 레벨업>을 원작으로 하는 "나 혼자만 레벨업 : ARISE" 였습니다. 넷마블이 개발을 맡아 기대 반 걱정 반으로 보고 있던 팬들은 이번 게임 시연 현장에서 열광적인 반응을 보였다는 후문입니다.

이번 지스타 현장에서는 원작을 기반으로 하는 스토리 모드, 주인공 성진우와 다른 헌터들의 액션을 함께 즐길 수 있는 헌터모드, 보스 공략을 두고 시간기록 대결을 벌이는 타임어택 모드가 공개됐습니다. "나혼렙: ARISE"를 개발한 넷마블은 솔로 플레이를 강조한 만큼, 모든 모드가 '혼자만' 즐기는 콘텐츠였습니다. 타임어택 모드 역시 협동이나 PvP는 없이 말 그대로 '시간 기록'을 대결하는 콘텐츠였습니다.

제작진은 출시 시점까지 멀티플레이 콘텐츠는 고려하고 있지 않다며 "개발과 사업 모두 싱글플레이 액션에 집중해서 개발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협동이나 경쟁이 도입될 경우 플레이보다 외적인 부분에 더 치중하게 되는 것 같다."고 의견을 밝혔습니다.


사업을 담당하고 있는 넷마블 한재영 사업본부장 역시 “개발을 시작할 때 많이 고민했고, 원작 팬들이 어떠한 게임을 하고 싶은가에 초점을 맞췄다. 아무래도 주인공인 성진우를 키워가는 경험이 가장 재미있을 것이라 판단했다. 멀티플레이가 시대 흐름을 실을 수는 있지만, BM보다는 게임의 경험적인 측면에 집중했다. 유저들이 좋아해준다면 제반된 요소는 따라올 것이라 믿고 있다”라고 전했습니다. 웹툰 원작 게임에서 플레이어들이 수없이 요구했던, 'IP를 이용하는 게임이 아니라 플레이가 재미있는데 IP가 있는'게임을 만날 수 있게 될 것이라는 기대가 높아지는 대목입니다.

플레이 경험에 집중한 "나 혼자만 레벨업 : ARISE"가 어떤 게임이 될지 살짝 엿볼 수 있는 기회가 있었는데, 시연 영상에서 화려한 액션과 웹툰의 일부를 가져온 컷씬 등은 몰입을 높이는 요소로 주목받았습니다. 또한 모바일을 활용한 멀티플랫폼으로 개발중인 것으로 알려진 이 게임이 '자동사냥'이 있을 것인지에 대한 질문도 나왔는데, 제작진은 "자동전투는 큰 그림에서 꼭 필요하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다"며 "수동전투 위주의 재미를 느꼈으면 좋겠다. 다만 실제 플레이하는 사람이 스트레스 받는 부분을 줄여서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고민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지스타 현장에서는 PC 버전만 공개되었다고 하는데, 실제 런칭은 PC와 모바일로 동시에 이루어질 예정인 만큼 조작감이 가장 큰 관건일 것으로 보입니다. 최근 웹툰을 대표하는 인기작, <나 혼자만 레벨업>의 명성에 걸맞는 재미있는 게임이 나오기를 게이머들이 기대하고 있는 만큼, 좋은 게임이 나오길 기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