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티빙-시즌 합병 공식화... 국내 최대 OTT 탄생

에디터 이재민

티빙-시즌 합병 공식화... 국내 최대 OTT 탄생

Author
pubslished on
2022년 07월 15일
category
웹툰 | NEWS
클릭시 주소복사

CJ ENM과 KT가 각자 보유한 OTT 서비스인 티빙과 시즌의 통합을 공식화했습니다. 지난 14일 티빙과 KT스튜디오지니는 이사회를 열고 티빙이 시즌을 흡수합병하는 방식으로 합병을 결의했습니다. 합병 비율은 티빙이 1, 시즌이 1.5737519입니다. 합병 기일은 오는 12월 1일로, 연말이면 국내 최대 규모의 OTT, 서비스 기준으로도 넷플릭스에 이어 2위 OTT 서비스가 탄생합니다.

합병 이후 섞인 주식(희석주) 기준 새 합병법인의 1대 주주는 CJ ENM, 2대 주주는 스튜디오룰루랄라(옛 JTBC스튜디오), 공동 3대 주주는 KT스튜디오지니와 사모펀드(PEF) 운용사 JC파트너스의 투자목적회사인 ‘미디어그로쓰캐피탈 제1호’가 될 예정입니다. 그리고 4위 주주는 네이버입니다.

티빙은 CJ ENM에서 2020년 10월 분사한 OTT 서비스 회사로 CJ ENM이 지분 약 57%를 갖고 있습니다. 시즌은 작년 3월 KT가 미디어콘텐츠 사업 본격화를 위해 출범시킨 KT스튜디오지니가 100% 지분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KT스튜디오지니는 합병법인의 지분을 취득할 예정이며, 양사는 콘텐츠 제작·유통, 시청 품질 서비스 고도화 등을 함께 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두 서비스가 합쳐지면 단순 합산 기준 월간활성이용자(MAU)가 560만 명에 이르는 국내 최대 OTT 서비스가 탄생합니다. 기존 국내 1위 OTT인 웨이브(424만 명)를 가볍게 넘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웨이브는 SK텔레콤이 지상파 3사와 연합해 설립한 OTT입니다.

따라서 티빙은 앞으로 콘텐츠 협상력에서 강력한 힘을 발휘하게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OTT 서비스의 콘텐츠 협상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가 바로 가입자 수이기 때문입니다.

여기에 기존에 티빙과 긴밀하게 협의하며 오리지널 시리즈를 제작하고 있는 네이버웹툰이 수혜를 받을 것으로 보입니다. 당장 하반기만 해도 <방과 후 전쟁활동>등 기대작이 있는 만큼, 연말에 공개될 신작에도 시너지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됩니다. 또한 티빙은 그동안 <술꾼도시여자들>, <유미의 세포들>등 웹툰 원작 오리지널 시리즈를 흥행시킨 바 있어 향후 웹툰 원작 오리지널 시리즈의 기대감 또한 높아지고 있습니다.